北 '핵협상 투톱' 첫 만찬에…향후 협상주도권 '관심'

rlawjddms.jpg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과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의 제2차 북미정상회담 첫 일정인 27일 만찬에 북측에서는 김영철 북한 노동당 부위원장 겸 통일전선부장과 리용호 외무상이 배석한다.

 

특히 북미 정상의 만남에 북측의 신·구 북핵 협상 총책임자들이 나온다는 점에서 앞으로 전개될 북미회담에서 두 사람의 역학 구도가 어떻게 펼쳐질지 주목된다.

 

김 부위원장은 지난해 싱가포르에서 열린 1차 북미정상회담을 계기로 북측의 대미 협상 주역으로 부상했다.

미국 측 마이크 폼페이오 국무장관의 파트너로 때로는 평양에서 때로는 미국으로 직접 건너가 북핵 협상을 이끌었다.

 

김영철 부위원장의 역할이 커지면서 전통적 대미라인인 리용호 외무상이 외곽으로 밀려난 게 아니냐는 관측이 나왔을 정도다.

 

이런 관측에는 김 부위원장이 최근 대외업무에서 빠르게 존재감을 키워온 것도 한몫했다.

 

군 출신인 김 부위원장은 인민군 부총참모장을 끝으로 2016년 대남업무를 담당하는 노동당 통일전선부 부장으로 발탁됐다.

이듬해 문재인 정부가 출범하며 남북관계에 훈풍이 불자 양국 간 교류 국면에서 김 위원장을 수행하거나 북측 대표로 남한에 파견되며 위상을 키워갔다.

 

특히 지난해에는 1·2·3차 남북정상회담에 모두 배석했다.

 

김 부위원장은 지난해 김 위원장과 시진핑 중국 주석의 회담에 배석하고 1차 북미정상회담 대표단에 이름을 올리면서 대중·대미 관계까지 보폭을 넓혔다.

 

사상 첫 북미정상회담 이후 미국과 후속 협상까지 주도하며 리 외무상의 존재를 위협하는 위치까지 올랐지만, 군 출신다운 강경한 스타일 탓에 대미 관계에서 '불협화음'을 만들어내기도 했다.

 

지난해 7월 후속 협상차 평양을 방문한 폼페이오 장관이 비핵화 로드맵 제출을 요구하자 '종전선언부터 하라'고 맞서며 양측이 충돌한 게 대표적 사례다.

 

이어 8월에는 김 부위원장의 강경한 서신 내용을 문제 삼은 미국은 폼페이오 장관의 방북을 발표했다가 연기했다.

이 때문에 지난해 10월 이뤄진 폼페이오 장관의 평양 방문 때는 면담 대부분이 김정은 위원장과 폼페이오 장관 사이에서 이뤄지는 등 대미관계에서 '잡음'을 일으키기도 했다.

 

그러나 올해 1월 워싱턴 D.C를 방문해 트럼프 대통령과 폼페이오 장관을 만나고 다시 북미협상을 주도하면서 대미외교의 핵심 자리를 되찾았다.

 

구 대미협상가로 분류될 리 외무상은 평양외국어대를 졸업하고 스웨덴 주재 대사로 공직에 첫발을 내디딘 북한의 정통 외교 관료다.

 

1995년 경수로 공급 협상에 북측 대표로 참석하고 이명박 정부 당시인 2011년 1·2차 남북비핵화 회담 참석에 이듬해 북미고위급회담 대표단에도 이름을 올리는 등 일찍부터 북핵협상 분야에서 잔뼈가 굵었다.

 

지난해 3월 김 위원장의 중국 비공식 방문을 수행하고 5월 시진핑 주석과의 회담을 수행하며 대중국 관계에서도 주요한 위치를 유지했다.

 

1차 북미정상회담에 대표단에 포함되면서 미국 측에서 부담스러워하는 김영철 부위원장을 대신해 대미협상의 전면에 나설 것이라는 관측이 나오기도 했다.

그러나 이후 후속 협상 과정을 김 부장이 장악하면서 대미 북핵 협상의 '중심'에서 밀려난 것이라는 분석이 나오기도 했다.

 

그러나 김 위원장이 26일 하노이에 도착해 숙소인 멜리아 호텔에서 주재한 실무대표단 회의에 김 부위원장이 없이 리 외무상이 참석한 모습이 노동신문을 통해 공개되고, 리 외무상이 김 부위원장과 나란히 첫 만찬 배석자로 선발됐다는 점에서 대미협상 주역이 교체되는 것 아니냐는 이야기도 나온다.

 

기사원문

https://bit.ly/2TeQtJd

전력강화위원회가 분석한 '아시안컵 손흥민의 부진' '살림남2' 최민환 母, 최민환에 "집안일 안 하면 율희 도망가"

댓글 달기 WYSIWYG 사용

글쓴이 비밀번호
댓글 3
이영자가 크리에이터에 도전해 본격적인 1인 방송에 나섰다. 3월 26일 오후 11시에 방송되는 JTBC ‘랜선라이프-크리에이터가 사는 법’(이하 ‘랜선라이프’)’에서는 새내기 크리에이터...
조회 506
한국 피겨스케이팅 여자 싱글의 임은수(16·신현고)가 세계선수권대회 공식연습 도중 미국 선수와 충돌, 종아리 부상을 당했다. 임은수 측은 미국 선수가 고의로 가격한 것으로 의심된다고 주장했다. 임은수의...
조회 507
장범준이 신곡 소식을 알렸다. 장범준은 20일 밤 MBC ‘라디오스타’에 출연하며 근황 및 이야기를 전하며 화제 선상에 올랐다. 이에 그가 지난 20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직접 게재한 신곡 발매 홍보에도...
조회 505
‘휴먼다큐 사람이 좋다’에서 개그계의 대모 김미화를 만났다. 12일 MBC ‘휴먼다큐 사람이 좋다’에서는 ‘네 아이의 엄마, 개그우먼 김미화 가족愛 탄생’ 편이 방송됐다. 김미화...
조회 560
'아내의 맛'에서 배우 양미라가 남편 정신욱의 고백에 울컥했다. 12일 오후 방송된 TV조선 예능 프로그램 '아내의 맛'에서 양미라는 남편 정신욱의 고백에 눈물을 쏟았다. 이날 양미라와 정신욱은 ...
조회 508
2019년 아시아축구연맹(AFC) 아시안컵은 실패였다. 새 사령탑인 파울루 벤투 감독과 함께 59년 만의 정상 도전에 나섰지만, 8강에서 카타르에 덜미를 잡혔다. 이런 저런 문제들이 드러났다. 특히 손흥민(토트넘 핫스...
조회 552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과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의 제2차 북미정상회담 첫 일정인 27일 만찬에 북측에서는 김영철 북한 노동당 부위원장 겸 통일전선부장과 리용호 외무상이 배석한다. 특히 북미 정상의 만남에...
조회 460
'살림남2'에서 최민환의 어머니가 최민환에 집안일을 안 하면 율희가 도망간다고 말했다. 27일 오후 방송된 KBS 2TV 예능프로그램 '살림남2'에서 최민환과 율희 부부의 일상이 그려졌다. 이날 율희...
조회 586
6시즌 연속 통합우승(정규리그·챔피언결정전 우승)에 빛나는 아산 우리은행은 올 시즌 순위표가 익숙하지 않다. 6시즌 동안 순위 표 맨 윗자리를 독식해 왔지만, 올 시즌에는 청주 KB스타즈에게 이를 내준 상...
조회 532
클럽 버닝썬 논란에 휩싸인 뒤 성접대 의혹까지 불거졌던 빅뱅의 멤버 승리(본명 이승현·29)가 경찰에 출석해 "하루빨리 이 모든 의혹들이 진상규명 될 수 있도록 성실하게 조사에 임하겠다"고 말했다. 27일 ...
조회 494